K-ARTNOW

Slide
Slide
Slide
Slide
Slide
Slide
previous arrowprevious arrow
next arrownext arrow
Slide
Slide
Slide
Slide
Slide
Slide

글로벌 경매회사 필립스, 한국 사무소 대표로 임연아 씨 선임

Lim Yeon-ah, Phillips' newly appointed regional director of Korea. Courtesy of Phillips.

지난 5일, 세계 3대 경매 회사인 필립스가 한국 사무소 대표로 임연아 씨를 임명했다. 

임연아 대표는 2020년 필립스 옥션에 합류한 이후 지난 2년간 프리즈 서울 아트 페어 기간에 열린 필립스 전시를 총괄한 바 있다. 

임 대표는 필립스 한국 사무소 대표로 임명된 것에 대해서 “한국의 미술품·럭셔리 시장은 최근 몇 년 동안 급격한 성장을 거듭하고 있다”면서 “한국 고객들에게 미술과 럭셔리 분야에서 최고의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임 대표는 10여 년간 미술계에서 활동했다. 그는 이화여자대학교에서 미술을 전공하고 뉴욕대학교에서 시각예술경영학 석사 학위를 취득했으며, 아름지기재단, 서도호 스튜디오, 패러다임 아트컴퍼니, 뉴욕시립미술관, 리움미술관, 대림미술관 등 다양한 기관에서 근무한 바 있다. 

필립스는 2018년 한국 사무소 설립 이후 한국 컬렉터들의 글로벌 경매 거래가 341% 증가했다고 밝혔다.

Editor’s Picks

Most Views

Editor’s Picks

Most Views

Auction
Post Views: 126